2019.03.05 (화)

  • 맑음동두천 8.6℃
  • 맑음강릉 14.1℃
  • 연무서울 8.6℃
  • 연무대전 9.6℃
  • 연무대구 11.8℃
  • 연무울산 12.9℃
  • 연무광주 9.0℃
  • 연무부산 14.2℃
  • 맑음고창 8.9℃
  • 연무제주 12.5℃
  • 맑음강화 8.3℃
  • 맑음보은 9.9℃
  • 맑음금산 9.9℃
  • 맑음강진군 12.2℃
  • 맑음경주시 14.0℃
  • 맑음거제 13.1℃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배우 유선, "선물처럼 찾아온 작품" 설렘 가득한 한마디!

검사 VS 조폭 장현성, 강신일부터 로얄모녀 진희경-이다인까지 신스틸러 총출동
신스틸러 조연군단 총출동…넘사벽 카리스마X화면장악력 ‘시선강탈’

(신영남뉴스) 배우 유선이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 진정성 있는 열연으로 안방극장에 진한 울림을 전한다.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이하 ‘세젤예’)에서 유선은 극 중 박선자(김해숙 분)의 첫째 딸이자 한 아이의 엄마인 강미선으로 분해 가정과 직장 사이에서 고군분투할 예정이다.




실제로도 아이를 키우며 일을 병행하는 리얼 워킹맘인 그녀이기에 이번 ‘세젤예’에서 더욱 현실적이고 진정성 어린 연기를 펼칠 활약이 기다려진다.




유선은 ”극 중 강미선은 지극히 현실적인 워킹맘이다. 사실 일과 가정에서 모두 완벽하기란 참 쉽지 않은데, 강미선도 일하는 엄마로서 가정일에도 회사에서도 어쩔 수 없이 빈틈이 있는 인물“이라며 캐릭터에 대한 깊은 공감을 보였다.




특히 작품을 선택하게 된 이유에 대해서는 ”10년 전 ‘솔약국집 아들들’로 조정선 작가님과 함께 작업했던 기억은 배우로서 잊지 못할 만큼 행복했던 시간이었다. 작가님이 오랜만에 KBS 주말드라마를 다시 하신다는 것만으로도 그때의 기억이 떠오르며 가슴이 설렜다. 그래서 사실 이번 작품은 시놉시스를 보기 전에 먼저 다시 한 번 함께 하고 싶다는 결심을 내렸다“고 밝혔다.




이어 ”드라마의 대가 김종창 감독님이 연출하신다는 것 역시 주저함 없이 결정을 내릴 수 있었던 이유다. ‘세젤예’는 저에게 선물처럼 찾아온 작품이라고 생각한다. 올봄, 누구나 교감할 수 있는 엄마와 딸들의 이야기로 시청자 여러분을 찾아뵐 수 있어서 벌써부터 기대된다“며 ‘세젤예’에 대한 무한 애정을 뽐내기도 했다.




이렇듯 유선은 그동안 쌓아온 탄탄한 연기 내공과 캐릭터에 대한 깊은 이해도로 워킹맘 강미선을 보다 사실감 있게 그려낼 계획이다. 한 아이의 엄마이자 한 명의 딸로서 많은 이들을 울고 웃길 강미선의 활약에 더욱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한편,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전쟁 같은 하루 속에 애증의 관계가 돼버린 네 모녀의 이야기를 통해 이 시대를 힘겹게 살아내고 있는 모든 엄마와 딸들에게 위로를 전하는 드라마다.




현실 반영 200% 워킹맘으로 변신한 유선의 모습은 오는 3월 23일 저녁 7시 55분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