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5 (화)

  • 맑음동두천 6.0℃
  • 흐림강릉 10.8℃
  • 구름조금서울 9.8℃
  • 흐림대전 9.9℃
  • 구름많음대구 13.1℃
  • 흐림울산 13.2℃
  • 구름조금광주 10.1℃
  • 흐림부산 15.1℃
  • 맑음고창 6.3℃
  • 구름조금제주 16.2℃
  • 흐림강화 8.1℃
  • 흐림보은 8.8℃
  • 흐림금산 7.0℃
  • 맑음강진군 10.2℃
  • 맑음경주시 13.0℃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포토리뷰







UNIST 이현욱 교수팀, ‘리튬전지 성능 향상’ 울산과학기술원(UNIST·유니스트)은 이현욱 교수 연구팀이 싱가포르 A 스타 연구소와 공동연구를 통해 리튬 금속전지의 수명과 안정성을 향상시켰다고 15일 밝혔다. 리튬금속은 리튬이온전지의 에너지 용량을 끌어올릴 차세대 음극 물질이다. 음극 물질 중에서 구동 전압도 가장 낮고, 현재 상용화된 흑연 음극보다 용량이 10배 가량 우수하다. 하지만 충‧방전 반응이 일어날 때 전극에 나뭇가지 모양으로 결정이 생겨 전지의 성능이 낮아지는 문제를 안고 있었다. 연구팀은 리튬금속 표면에 실리콘을 코팅해서 나뭇가지 모양의 결정이 성장되지 않도록 제어했다. 그 결과 전지의 성능도 개선되고, 수명도 더 길어졌다는 게 울산과기원의 설명이다. 배터리가 구동할 때의 반응을 실시간으로 관찰해, 개발된 리튬금속 전극이 어떤 원리로 성능이 개선되는지 시각적으로 입증했다. 일반 리튬금속 음극은 수지상 결정이 분리막을 뚫고 전지를 단락시키는 반면, 실리콘 코팅된 리튬금속 음극은 수지상 결정이 없어서 충전이 고르게 일어나고 부피팽창된 모양도 안정적이다. 이현욱 교수는 “이 연구는 리튬금속 음극 물질의 거동, 부피팽창 및 수지상 형성 현상을 이해하고 그 해결점을 제시한 것”이라며 “이렇게 직접